성신여대, 스마트창작터 창업지원사업 최우수 주관기관 선정
성신여대, 스마트창작터 창업지원사업 최우수 주관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 연속 최우수 주관기관
성신여대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스마트창작터 창업지원사업에서 2년 연속 최우수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성신여대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스마트창작터 창업지원사업에서 2년 연속 최우수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성신여자대학교(총장 양보경)는 2018년 스마트창작터 창업지원사업에서 최우수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하고 창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스마트창작터는 창업 교육 및 사업화 지원 사업으로 성신여대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최우수 주관기관 선정은 수혜자 만족도를 비롯한 주관기관의 사업 운영 실적과 창업 기업의 매출, 고용 등 창업지원 성과를 종합적으로 평가한 결과다.

성신여대는 2013년부터 2018년까지 6년 연속 스마트창작터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창업 아이템과 창업 기업을 발굴하고, 다양한 창업 교육을 펼쳐왔다. 교내 창업 교과목과 창업 동아리에서 활동하는 학생들을 비롯해 타 학교 및 기관의 예비 창업자를 만나 창업 과정 전반과 스마트창작터 사업의 로드맵을 설계했으며 장·단기 목표를 갖고 이를 충실히 수행하게끔 관리했다.

또 ‘고객반응 조사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창업 기업의 시제품 개발 시 시장의 정확한 반응을 살피고 이를 통해 제품 혁신을 이끌수 있도록 했다. 이 프로그램은 성신여대가 시작한 이후 2018년부터 전국으로 확대돼 의무 교육으로 시행됐다.

창업지원단의 장선희 교수는 “2019년에는 ‘문화혁신, 실행창업’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그간 성신여대 스마트창작터에서 진행한 내실 있는 창업 교육 및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체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