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사업’ 계속지원기관 선정
한남대,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사업’ 계속지원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북목 교정 홈트레이닝 기구, 셔틀콕 인/아웃 판독기 등 다양한 스포츠창업 아이템 육성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남대학교(총장 이덕훈)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주관하는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사업’의 계속지원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한남대 스포츠과학과가 운영하는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센터는 지난 2년간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사업’을 운영하며 유망 스타트업 발굴, 연구소 기업 배출, 참여 기업을 통한 다수 일자리 창출 등의 성과를 거둬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센터는 2년간 약 6억1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96명을 교육하고 64명의 수료생을 배출했으며, 이중 10팀을 집중 보육했다. 특히 수료생과 보육팀에 맞는 맞춤형 지원과 지속적인 사후관리 시스템을 펼치며 6건의 신규창업과 8명의 신규고용을 창출했고, 46건의 지식재산권을 출원했다.

특히 사업에 참여한 수료생과 보육팀 등은 11건의 정부지원사업에 선정돼 총 12억 6000여만 원에 달하는 사업자금 유치를 이끌어 내기도 했다.

또 △동호인 스포츠 네트워크 서비스 △주행정보 제공 선글라스형 헤어셋 △스마트폰 근전도 측정기 등 ICT 관련 창업 아이템의 개발을 비롯해 유럽 전통의 보드게임인 ‘슐런’을 발굴, 보급했다. 이외에도 골프 경기규칙 습득을 위한 골프 보드게임, 셔틀콕 인아웃 판독기, 축구 시야확보용 교정 고글, 플로어 컬링, 거북목 교정 홈트레이닝 기구 등 스포츠창업 아이템들을 육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