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균관대에 모인 전 세계 한국학 전공 학생들
성균관대에 모인 전 세계 한국학 전공 학생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미래 한국학 인재 양성

[한국대학신문 한명섭 기자] 한국학을 전공하는 전 세계 학생 166명이 성균관대에 모였다. 이 대학 동아시아학술원과 국어국문학과 주관으로 11일부터 시작된 한국학 합숙 프로그램(KSLEP, 한국학 랩)은 전 세계 미래 한국학 학자를 기르고 인적·학문적 교류를 위해 올해 처음 열린 프로그램. 

학생들은 26일까지 2주간 합숙하며 이 대학 한국학 교수진과 세계 각지의 한국학 교수들의 특강과 수준별 강의를 들으며 어학능력과 한국학의 시야를 넓힌다. 13일 황호덕 동아시아학술원 국제한국학센터장의 특강을 듣고 있는 학생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19-02-16 07:26:27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 대학 지위는 성균관대가, 최고 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 원)이 승계하였습니다.

http://blog.daum.net/macmaca/25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