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대, 융복합연구센터 및 특화분야 기업·지역협업센터 개소
창원대, 융복합연구센터 및 특화분야 기업·지역협업센터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융복합연구센터 및 특화분야 기업·지역 협업센터 개소식에서 참가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했다.
14일 융복합연구센터 및 특화분야 기업·지역 협업센터 개소식에서 참가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창원대학교(총장 최해범)가 14일 교내 종합교육관에서 융복합연구센터 및 특화분야 기업·지역협업센터(ICC·RCC) 개소식을 개최했다.

창원대는 학문 분야별 융·복합 연구 활성화 및 연구자 기획역량 강화를 통한 대학의 연구 경쟁력 제고를 목표로 드론·공간정보응용센터와 지역미래링크센터 등 2개의 융·복합연구센터를 설립했다.

또 창원대 LINC+사업단은 대학 특화분야에 맞춰 △차세대 방위항공 ICC센터 △차세대 에너지솔루션 ICC센터 △3D 융합엔지니어링 ICC센터 △스마트환경·안전·건강(EHS)솔루션ICC센터 △문화융합 도시재생 RCC센터 등 총 5개의 센터를 운영 중이다.

각 센터는 특화산업분야 전문인력 양성, 산·학 공동연구를 통해 지역 산업체 및 지자체와 협업할 수 있는 산학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박경훈 창원대 산학협력단장은 “오늘 개소식과 워크숍을 통해 대학 특화분야에 대한 안정적이고 집중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센터가 앞으로 지역산업체 및 지자체와 연계한 연구역량 향상, 산학협력 네트워크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