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학생부 써서 제출하라” 명문고에서 벌어진 ‘셀프학생부’ 사태
[단독] “학생부 써서 제출하라” 명문고에서 벌어진 ‘셀프학생부’ 사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영림 2019-12-26 21:24:00
학생의 직접 생기부 제출을 비난하기 전에 저런 궁지의 상황까지 교사와 학생들을 휘몰아 넣은 우리나라 교육정책을 비난해야합니다. 오죽하면 그랬겠습니까. 솔직히 요즘 고등학교 절반이상이 대부분이 생기부 제출 받습니다. 그렇지 않은 학교 찾는 것이 더 힘들 것 입니다. 기자님께서 제대로 된 조사를 하신 후에 기사 작성을 하셨으면 좋겠고 너무 일방적으로 한가지 사례만 접하시고 특정학교에 불이익이 될 수 있는 기사를 작성하신 것 같습니다.

극성 2019-03-09 12:50:27
"쟤는 지곡 출신이야?" 하는 선민의식이 무너지고 결국 벌거벗은 임금님 꼴이 되었구나

단순하다 2019-03-08 01:33:23
이 기사의 가장 큰 잘못은 바로 한국대학신문에 보도됐다는 것 그 뿐이다. 한겨레, 경향신문에 보도됐다면 어땠을까? 공중파 방송에 학교 간판 카메라에 잡히면서 뉴스기사 나오면 어땠을까? 기자 상대로 협박하고 제보자를 비난하는 목소리들..... 아마 찍소리도 내지 못했을거라고 본다.

제보자가 병신이네 2019-03-07 22:43:16
제보한 새끼 진짜 지새끼가 안된거 가지고 후배들 괴롭힐라고 시발롬이 진짜 넌 재수해도 성공못해 병시나

반성하세요 2019-03-07 22:15:03
1200명의 학생들과 더불어 많은 졸업생이 기자님의 발언인 '명문고' 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열심히 노력하고, 또 실력 또한 출중합니다. 학교 운영 또한 동아리활동에서부터 학교 자치까지 학생이 축이 되어 이루어집니다. 이렇게 많은 학생 한명 한명의 꿈과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선생님은 학생의 이야기를 귀기울여 들어주시고, 선생님 또한 학생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십니다. 이는 질타받을 일이 아니라 감사해야 할 일입니다. 포항의, 경북의 몇없는 자사고, 명문고라고해서 매우 자극적이게 내용을 꾸며 10대의 학생들이 인생최대의 노력을 기한 이 순간을, 꿈을, 우리의 미래를 짓밟는 기자님, 반성하세요.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