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업기술대 스타트업, 사회적 기업가 육성사업 선정
한국산업기술대 스타트업, 사회적 기업가 육성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유진혁 찰리컴퍼니 대표, 조남주 창업지원단장
왼쪽부터 유진혁 찰리컴퍼니 대표, 조남주 창업지원단장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안현호)는 재학생으로 이루어진 스타트업 찰리컴퍼니가 지난달 26일 소상공인을 위한 숍인숍 중개 플랫폼 ‘와우플리(WOWFLEE, 와우플리)’로 ‘사회적 기업가 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회적 기업가 육성사업은 고용노동부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주최하고 (사)홍익경제연구소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우수한 사회적 경제 기업 창업가를 발굴하고 창업의 전 과정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와우플리는 한국산업기술대 재학 중인 대표 유진혁(전자공학부 4), 한승욱(게임공학부 2), 김규리(경영학부 4), 강유나(디자인학부 3) 등 4명이 결성한 찰리컴퍼니의 산하 서비스로, 자영업자와 지역사회가 직접 주체가 돼 공간, 마케팅, 유통채널의 효율성을 연결하는 공유와 상생 플랫폼 역할을 한다. 공간제공자는 유휴공간을 공유하고 도소매업·제조업자인 판매자는 공간에 숍인숍(Shop-in-shop) 형태로 입점할 수 있다.

이번 사업 선정에 따라 ‘찰리컴퍼니’는 앞으로 최대 5000만원 내외로 와우플리를 위한 교육, 사무공간 등의 지원을 받게 된다.

찰리컴퍼니 대표 유진혁씨는 “한국산업기술대 창업지원단의 다양한 지원을 통해 성장할 수 있는 포석을 마련할 수 있었다”며 “학교를 대표하는 학생 창업기업 성공 사례가 되겠다”고 말했다.

조남주 창업지원단장은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다양한 창업지원으로 사업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와서 향후 글로벌 무대에 설 수 있는 유니콘 기업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