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보건대학교, 창업지원단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최우수평가 받아
광주보건대학교, 창업지원단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최우수평가 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 창조기업 무료 체험전.
1인 창조기업 체험전.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광주보건대학교(총장 정명진)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가 2019년 중소기업청이 시행하는 ‘2018년 운영평가’에서 최상위 등급인 ‘S’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원센터는 2016, 2017년 2년 연속 ‘A’등급을 받았으며 이를 바탕으로 2018년에는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 1건(㈜첨단랩),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상 2건(초井, ㈜아폴로니아) 수상과 신규 창업 5개, 신규 고용 20명, 민간주도형 기술창업지원(TIPS) 투자 유치, 정부지원사업 선정 18건, 지식재산권 출원 및 등록 22건 등 성과를 냈다.

지원센터는 현재까지 총58개의 1인 창조기업을 육성·배출했으며 지속적인 기업지원(창업공간 제공, 전문가 자문 35회, 창업교육 5회, 네트워킹 프로그램 25회, 선택형 사업지원 11회, 홍보 37회 등)을 통해 괄목할 만한 성과를 달성했다.

특히, 광주보건대학교 지원센터는 대학의 특성을 살려 라이프 케어 창업지원 클러스터(Cluster)로 특성화돼 있으며 학생창업동아리 – 1인창조 – 창업보육센터로 이어지는 체계화된 보건, 의료분야 기업 육성 시스템의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지원사업은 창의성과 전문성을 갖춘 1인 또는 5인 미만의 공동 사업자로 구성된 (예비)창업자를 지원하기 위한 사업으로, 사무 공간과 집기, 창업교육, 전문가 자문, 지식재산권 획득, 마케팅 등을 무상으로 지원하며 지원기간은 입주계약일로부터 1년이나 사업성과가 우수한 기업은 최대 2년까지 지원한다.

최명호 센터장은 “지난 5년간의 운영 노하우와 우수 성과를 바탕으로 우수 창조기업 육성 및 지역 일자리 창출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는 1인 창조기업지원센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