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사이버대, ‘고졸 인재 일자리콘서트’ 부스 열기 후끈
대구사이버대, ‘고졸 인재 일자리콘서트’ 부스 열기 후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사이버대학교 부스 설명을 듣기 위해 모인 참가자들 모습.
대구사이버대학교 부스에 설명을 듣기 위해 모인 관람객들 모습.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대구사이버대학교(총장 김상호)가 20~21일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6홀에서 열린 2019 고졸 인재 일자리콘서트에서 참가했다고 밝혔다.

고졸 인재 일자리콘서트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고졸 전문 채용박람회로 전국 고등학생 졸업 예정자 및 졸업자 등 3만여 명의 취업준비생이 몰렸다.

이에 대구사이버대학교는 2일간 진학과 관련해 입학전형, 교육과정, 졸업 후 진로 등 학생 맞춤형 진학 컨설팅을 실시했다.

특히, 대구지역에서 관람하러 온 특성화고등학교 학생들이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이틀간 대구사이버대학교 홍보부스에서만 약 400여 명 이상의 학생들이 상담을 받았다.

대구사이버대학교 부스에서 학생들이 진학상담을 받고 있다.
대구사이버대학교 부스에서 학생들이 진학상담을 받고 있다.

홍아영 학생(고3·서울시 거주)은 “솔직히 진학보다 취업이 우선이었는데, 상담을 받아보니 일과 대학생활을 같이 할 수 있다는 점이 상당히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평소에 관심있는 분야의 학과에서 취업과 동시에 대학생활을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고 밝혔다.

김영걸 기획조정실장은 “선취업·후진학보다 취업과 동시에 진학이 가능한 사이버대학교가 취업에 성공한 고졸자들에게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졸 취업자들의 사이버대학교의 장점이 잘 알려질 수 있도록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졸 인재 일자리콘서트’ 행사는 지난 2012년부터 교육부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 등이 공동 주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