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인도네시아 교사단 연수 진행
대구가톨릭대, 인도네시아 교사단 연수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축디자인 교사 및 공무원 8명 4주간 머물며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3D 건축설계 실습
포스코 등 산업체 방문…다양한 한국문화 체험
인도네시아 연수단이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건축설계 실습을 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연수단이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건축설계 실습을 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대구가톨릭대학교(총장 김정우)는 인도네시아 교육부에서 파견한 교사와 공무원 연수과정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특성화고 건축디자인 전공 교사 5명과 교육부 중앙연수원 직원 3명 등 연수단 8명은 지난 7일부터 31일까지 대구가톨릭대 기숙사에 머물며 대구‧경북지역에서 건축디자인과 IT 등 실무연수를 하고 다양한 한국문화를 체험한다. 또 교육현장과 산업체 등을 방문해 생생한 정보를 얻고 있다.

연수단은 11일부터 15일까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3D프린터와 레이저프린터, 소프트웨어 등을 활용해 건축설계 실습을 했다. 21일부터 이틀간 대구가톨릭대 건축학부, 경북공업고(특성화고), 대구 구암서원, 대구 도심의 아파트 견본주택 등을 차례로 방문해 새로운 건축 정보들을 얻었다.

3D프린터를 이용해 직접 제작한 제품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3D프린터를 이용해 직접 제작한 제품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또 대구의 약령시장과 서문시장, 부산 해동용궁사 등에서 한국문화를 체험했다. 19일 대구혁신도시에 있는 한국가스공사와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을 견학한 데 이어 25일부터 26일까지는 울산 현대자동차, 포항 포스코, 구미 삼성전자 등 산업체를 잇따라 견학할 예정이다.

교사 시나가(Sinaga) 씨는 “한국 전통과 현대의 건물들을 둘러보고 IT와 접목한 건축디자인 기술을 다양하게 경험했는데, 인도네시아 학생들에게 이런 내용들을 자세히 소개하고 싶다”고 말했다.

연수단은 22일 대구에서 한‧인도네시아협회 한국 회원 20여 명을 만나 양국의 관심사항과 교류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