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석·박사 지도한 조선대 교수…대학본부 진상조사
아들 석·박사 지도한 조선대 교수…대학본부 진상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선대학교 교수가 아들을 지도하는 과정에서 높은 점수를 주고 논문 심사에도 관여한 의혹이 불거져 대학 측이 진상조사에 나섰다.

일선 중·고교에서 교사가 자녀와 한 학교에 근무하는 것 조차 하기 힘든 현실을 감안하면 대조가 된다.

26일 조선대학교에 따르면 이 대학 A 교수의 아들 B씨는 지난해 2월 아버지가 지도하는 학과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B 씨는 석사 2과목, 박사 1과목 등 3과목에서 아버지의 강의를 들었으며 과목마다 좋은 학점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 교수는 2017년 12월 아들의 박사 학위 논문 심사에도 위원으로 인준 과정에 참여했다.

대학 안팎에서는 "A 교수가 아들에게 A 플러스를 몰아주고 다른 과목 교수들에게 학점을 올려달라고 종용하기도 했다"는 의혹도 일고 있다.

교육부 국민신문고에 관련 내용이 접수돼 대학본부는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A 교수는 아들의 논문 심사에 참여한 것은 논란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면서도 다른 의혹은 전면 부인했다.

A 교수는 "논문 심사위원은 지도교수가 선정하는데, 당시 심사 참여 제안을 받고 꺼림칙해서 거절하려다가 전문지식이 있는 교수가 필요하다고 해 수용했다"며 "최근 대학에서 자녀 지도와 관련한 교육부 공문이 하달되기는 했지만, 당시에는 그런 지침도 없었다"고 말했다.

A 교수는 "(아들이) 학업을 성실히 수행해서 전공은 물론 교양과목에서도 좋은 학점을 받았다"며 "교수들에게 좋은 학점을 부탁한 일은 전혀 없었고 감히 그런 부탁을 할 수도 없었다"고 해명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