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학교, 역도부 창단 '전문대학 최초'
신성대학교, 역도부 창단 '전문대학 최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성대학교 역도부 창단식에서 신성대학교 관계자들을 비롯해 체육계 및 지역 관계자들이 역도부 선수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신성대학교 역도부 창단식에서 신성대학교 관계자들을 비롯해 체육계 및 지역 관계자들이 역도부 선수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허지은 기자] 신성대학교(총장 김병묵)가 우리나라 전문대학 최초로 역도부를 창단했다.

신성대학교는 9일 오후 1시 교내 보건과학관 소강당에서 역도부 창단식을 갖고 우리나라 역도의 저변 확대와 지역 체육발전에 기여하기로 했다.

이날 창단식에는 장영숙 신성대학교 부총장과 최성용 대한역도연맹 회장, 이건호 당진시 부시장, 전병욱 충청남도체육회 사무처장, 이은상 충남역도연맹 회장을 비롯한 체육계 및 지역 관계자들과 교직원, 학생 등이 참석해 역도부 창단을 축하했다.

신성대학교 역도부 선수단은 올해 레저스포츠과(학과장 안주미)에 입학한 7명의 1학년 학생들로 구성됐다. 이번 역도부 창단을 위해 충청남도체육회에서 500만원을, 당진시체육회에서 100만원을, ㈜빅쭌푸드에서 200만원 상당의 역도용품을 지원했으며, 교내에 준비 중인 역도 훈련장이 완공되면 충청남도체육회에서 관련 기자재를 지원해 주기로 했다.

신성대학교 역도부 선수들.
신성대학교 역도부 선수들.

신성대학교 관계자는 "이번에 선발된 선수들은 이미 전국 각 지역 고교의 우수한 선수들이다. 앞으로 국내 역도계에 새 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선수들은 당진종합운동장 내 역도훈련장에서 방과 후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장영숙 부총장은 “우리 선수들이 개인과 대학의 명예는 물론 대한민국의 스포츠 한류에도 앞장서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역의 체육 인프라와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훈련프로그램을 통해 신성대학교가 우리나라 역도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