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산학상생멘토119’ 출범행사 개최
한남대, ‘산학상생멘토119’ 출범행사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학협력 및 기업지원 전문인력POOL 구축
한남대 산학상생멘토119 창립총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남대 산학상생멘토119 창립총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한남대학교(총장 이덕훈)가 올해를 ‘산학협력 중점의 해’로 선포하고, 지역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시동을 걸었다.

한남대는 11일 교내 56주년기념관에서 지역사회의 상생발전과 기업 성장지원 활성화를 위해 대학 내외 전문가 119명으로 구성된 ‘산학상생멘토119’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창립총회는 산학상생 자문 멘토 등 150여 명이 참석했으며, 창립총회와 멘토 위촉식을 갖고 산학협력의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이날 행사를 통해 한남대 가족회사와 입주기업 및 산학협력 유관 기업의 성장을 위한 교류와 소통의 장이 펼쳐졌다.

산학상생멘토119는 전 대전광역시장인 염홍철 한남대 석좌교수를 멘토 단장으로 위촉하고 ‘회계ㆍ세무ㆍ법무’ ‘투자유치 및 엑셀러레이팅’ ‘기술지원 및 R&D’ ‘마케팅ㆍ영업지원’ ‘경영ㆍ성장지원’ 등 5개 분과를 구성해 산학연 협력과 지역 발전을 위한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앞으로 산학상생멘토119는 대학과 기업과의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 속에 기업진단에서 기술개발, 사업촉진 등 전방위적 기업성장을 지원하며 취·창업역량강화, 산학연 공동기술개발, 기술이전 및 사업화, 지역혁신 및 공헌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게 된다.

특히, 2019년을 산학협력 중점의 해로 선언한 한남대는 올해 다양한 산학협력을 진행한다. 산학친화적인 교육체계 구축을 비롯해 △연구기술이전 및 기술사업화의 생애주기 일괄지원체계 구축 △지역 기업과 지역 사회와의 산학협력 촉진을 위한 인프라 구축 △학내 산학협력공동기자재 확충 등 학내 산학협력 인프라와 기반시설 확충을 적극 추진키로 했다.

이덕훈 총장은 “대학이 주도해 산학연 협력을 강화, 산업 발전과 지역사회 혁신에 기여하고, 산학상생멘토119를 통해 일선 현장의 의견을 반영해 보다 효율적이고 실질적인 산학연협력과 기업지원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