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정식 한일장신대 교수, 한국신약학회장 취임
차정식 한일장신대 교수, 한국신약학회장 취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정식 교수
차정식 교수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차정식 한일장신대 신학과 교수가 한국신약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차정식 교수는 13일 장로회신학대 소양관에서 열린 2019년 한국신약학회 정기총회 및 정기 학술대회에서 26대 한국신약학회장으로 만장일치 선출됨에 따라 2년간 직책을 수행하게 됐다.

1961년에 창립한 한국신약학회는 300여 명에 달하는 신약성서학자들과 연구자들이 모여 공동 학술대회와 회원 간 유대 강화, 외국 신학회와의 교류를 통한 학문적 소통을 도모하고 있으며, 매년 4회 <신약논단>을 발간한다.

차 교수는 취임사에서 “우리 현실에서 학회장 자리는 먼지 한 톨 만큼의 명예에 학회의 제반 살림과 운영에 무한 책임을 져야 하는 부담스런 십자가일 뿐”이라며 “그럼에도 누구라도 나서서 지난 58년간 지속된 학회의 전통과 명맥을 이어가야 하기에 이 고역을 떠맡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다수의 수동적 학회원들을 독려해 신약성서 연구에 학문적 수월성을 높이고 연구물 평가의 공정성을 제고하도록 하며 서울 중심을 벗어나 여러 지역을 찾아가 학술포럼을 여는 학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차 교수는 서울대를 졸업하고 미국 맥코믹신학교와 시카고대학에서 석·박사학위를 취득했다. 맥코믹신학교 객원교수를 거쳐 1997년부터 한일장신대 신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현재 일반대학원장과 종합연구원장을 맡고 있다. 또 신학과 인문학을 일상과 사회, 문학의 영역에 연계시킨 성서신학에 관한 20여 권의 저서와 20여권의 공저를 내는 등 다양한 저술과 연구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