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대, IPP형 일학습병행 성과평가 최우수대학 선정
한성대, IPP형 일학습병행 성과평가 최우수대학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부터 2년간 우수대학 선정에 이어 2018년 최우수대학 선정
한성대 전경
한성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성대학교(총장 이상한)는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 2018년도 성과평가’ 결과 최우수대학(S등급)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은 산업현장의 실무형 인재 양성을 위해 기업이 채용한 근로자에게 NCS 기반의 체계적 교육훈련을 제공, 기업맞춤형 인재양성을 지원하는 제도다. 이는 취업준비생과 기업 간 인력 미스매치 현상을 줄이고 불필요한 비용 발생을 막기 위해 도입된 것으로, 장기현장실습과 일학습병행제로 구분된다.

장기현장실습을 통해 3·4학년 학생은 산업체 현장에서 4개월 이상 장기간에 걸쳐 현장 경험을 할 수 있다. 한성대는 2015년부터 매년 45∼50개 기업에서 130∼170명의 학생이 현장실습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4학년 학생은 일학습병행제를 통해 학습근로자로서 일터에서 1년의 체계적인 교육훈련을 받으면 일반근로자로 근무할 수 있는 자격을 얻을 수 있다. 한성대는 △컴퓨터공학부 재학생 대상 ‘SW개발’ △산업경영공학과 재학생 대상 ‘품질경영’ △패션학부 재학생 대상 ‘패션디자인’ 등 3개 분야에서 교육훈련을 받을 수 있는 과정을 마련했다.

조세홍 IPP사업단장은 “한성대는 학습근로자 훈련목표를 초과(150%) 달성했고, 기업을 대상으로 방문컨설팅을 실시해 사업의 질적인 내실화에 집중하고 있다”며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은 학생 실무역량강화는 물론 청년고용 창출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앞으로도 청년 취업률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