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군사경찰대학, 동원전력사령부와 철원 DMZ 방문
건양대 군사경찰대학, 동원전력사령부와 철원 DMZ 방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사경찰대학과 동원전력사령부과 철원 DMZ를 탐방했다.
군사경찰대학과 동원전력사령부과 철원 DMZ를 탐방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건양대학교(총장 이원묵) 군사경찰대학(학장 이세영)이 동원전력사령부와 함께 12일 철원지역 DMZ 일대를 탐방했다.

이날 탐방에는 양 기관 관계자 40여 명이 참가했으며 참가자들은 철원지역 제2땅굴, 평화전망대, 월정역, 노동당사를 차례로 방문해 한반도 분단 현실과 미래 통일의 땅을 직접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행사에 참여한 동원전력사령부의 한 간부는 “직접 분단의 현장에 와보니 나라를 지킨다는 것이 얼마나 소중한 일인지 다시 한 번 깨닫게 됐다”며 “하루빨리 분단의 아픔을 딛고 통일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세영 건양대 군사경찰대학장은 “이 날 행사를 계기로 군사경찰대학과 동원전력사령부는 상호 발전을 위해 더욱 긴밀한 협력을 하기로 했으며 앞으로도 이러한 탐방 기회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