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총장 등 교직원 세월호 추모 분향소 참배
원광대, 총장 등 교직원 세월호 추모 분향소 참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맹수 총장이 교직원들과 함께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모 분향소에서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박맹수 총장이 교직원들과 함께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모 분향소에서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박맹수 원광대학교 총장이 16일 대학 운영위원 및 행정부서장들과 함께 익산시 영등동에 마련된 '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 분향소'를 방문해 헌화·분향하고,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원광대는 2014년 세월호 참사 당시 끝까지 제자들의 탈출을 돕다 희생된 故 고창석(2000년 체육교육과 졸업), 故 이해봉(2007년 역사교육과 졸업) 동문의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2015년 5월 사범대학 입구에 추모 식수를 하고, 두 동문에게 특별사회봉사상을 수여했다. 또 고창석, 이해봉 강의실을 만들어 선배 교사의 고귀한 뜻과 참교육 정신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체육교육과 동문회는 고창석 동문 유족이 기탁한 장학금 3000만원으로 2018년부터 매년 ‘고창석 장학생’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