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축산 전문 인재 양성에 앞장서
순천대, 축산 전문 인재 양성에 앞장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길애그리퓨리나 문화재단과 업무협약 체결
​순천대와 카길애그리퓨리나 문화재단이 축산 인재 양성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순천대와 카길애그리퓨리나 문화재단이 축산 인재 양성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순천대학교(총장 직무대리 성치남)가 9일 동물 영양식품 기업인 ㈜카길애그리퓨리나 문화재단과 축산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학생들이 다양한 축산 현장을 경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함으로써 지역 사회, 나아가 국가에 기여할 ‘현장경험이 풍부한 축산 전문 인재’로 육양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순천대 학교기업인 그린축산은 일반 농장에서는 체험할 수 없는 다양하고 전문적인 현장 실습 기회를 제공하고, ㈜카길애그리퓨리나 문화재단은 산업·기업 동향을 바탕으로 실질적인 컨설팅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발전기금 형태로 운용비 등을 지원하고, 양 기관의 공정한 절차를 통해 선발된 일부 우수 학생들에게는 장학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양철주 순천대 친환경축산사업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축산업을 이끌어 갈 미래의 인재들이 대거 탄생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중심대학으로서 산·학·농 융합 시너지를 통해 지역 사회와의 상생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