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이공대학교, 청암대학교와 호남지역 평생직업교육 활성화 협약
조선이공대학교, 청암대학교와 호남지역 평생직업교육 활성화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후진학 선도형 사업’ 컨소시엄 업무협약 체결
16일 열린 협약식에서 서형원 총장(가운데 왼쪽)과 조순계 총장(가운데 오른쪽)을 비롯한 양 대학 관계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
16일 열린 협약식에서 서형원 총장(가운데 왼쪽)과 조순계 총장(가운데 오른쪽)을 비롯한 양 대학 관계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

[한국대학신문 허지은 기자] 조선이공대학교(총장 조순계)와 청암대학교(총장 서형원)가 평생직업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대학은 2019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후진학 선도형을 위한 컨소시엄 구성에 대해 업무협약을 16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조순계 총장과 서형원 총장을 비롯해 두 대학의 처장, 교수, 교직원 등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양 대학은 평생직업교육 활성화 등 미래형 고등직업교육 체제를 마련하고, 호남권역 평생직업교육의 질을 개선하기로 했다. 두 대학은 호남지역민들의 평생직업교육 수요를 충족하기 위한 다양한 학습자 맞춤형 직업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지역사회와 산업계의 연계 강화를 추진하게 된다.

특히 재직자, 자영업자, 소상공인, 취약계층(장애인, 여성경력단절자, 농어촌주민) 등 다양한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고등직업교육에 대한 수요 발굴과 수요자 맞춤형 직업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조순계 총장은 “공업계열이 우수한 광주지역 우리 대학과 보건계열이 우수한 전남지역 청암대학교가 손을 잡았으니, 큰 시너지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현장 맞춤형 평생직업교육을 통해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광주‧전남지역의 구인‧구직난 해소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