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초 ‘단맛’으로 충치 예방한다
감초 ‘단맛’으로 충치 예방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종 국민대 교수, 구강 내 프라그 억제 방법 구명
왼쪽 대조군-감초 추출물 없음, 오른쪽 실험군-1g/L 감초추출물 처리
왼쪽 대조군-감초 추출물 없음, 오른쪽 실험군-1g/L 감초추출물 처리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충치가 생기지 않기 위해서는 단 음식을 피하는 것이 일반적인 상식이지만, 단맛을 내는 감초는 이러한 통념을 깨고 충치를 예방하는 소재로 활용될 수 있다”

김태종 국민대 임산생명공학과 교수가 감초에 들어있는 성분 글리시레트산(glycyrrhetic acid)과 글리시리진(glycyrrhizin)이 함께 작용해 프라그의 형성을 억제하는 것을 밝혀냈다.

충치는 통상 ‘프라그’라는 이름으로 널리 알려진 구강 속 세균 ‘스트렙토코쿠스 무탄스(Streptococcus mutans)에 의해 발생하는데, 감초를 달일 때 물이 아닌 에탄올 성분이 50~70% 함유된 물을 활용하면 감초 속 두 가지 성분이 추출돼 충치를 예방할 수 있다.

김태종 교수는 “일반적인 물을 감초와 섞으면 두 성분이 함께 추출되지 않지만, 에탄올을 섞어 활용하면 가능해져 프라그를 막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 연구는 3월 발표된 목재공학 학술지 <Journal of the Korean Wood Science and Technology>에 게재됐으며, 김 교수와 함께 연구를 진행한 함영석 국민대 박사과정생도 같은 주제로 2019학년도 한국목재공학회 춘계학술발표대회에서 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