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공업전문대학, 대한민국 명장과 멘토링 프로그램 킥오프
인하공업전문대학, 대한민국 명장과 멘토링 프로그램 킥오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명장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한 명장과 재학생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대한민국 명장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한 명장과 재학생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한국대학신문 김의진 기자] 인하공업전문대학(총장 진인주)은 17일 세미나실에서 대한민국명장회와 함께 멘토링 프로그램 시작을 알렸다. 

멘토에는 한국철도공사 수도권철도차량 정비단 선임관리장을 맡고 있는 최상락 명장과 한국전기철도기술협회 기술실장인 이세구 명장 등 13명의 명장이 위촉됐다. 멘토링 프로그램에는 11개 학과 69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진인주 총장은 “지난해에 시작한 대한민국명장 멘토링 사업에 참여했던 학생들이 학과에서 배운 전공지식을 산업체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다는 것을 느껴 더욱 열정을 가지고 학업에 임하는 긍정적인 결과로 나타났다”며 “앞으로도 명장회와 함께 학생 진로 선택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인하공업전문대학은 지난해 4명의 명장과 함께 5개 학과, 22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멘토링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명장들은 학생들에게 진로지도 상담과 기술전수, 비전 등을 알려줬으며, 학생들은 현장체험을 통해 멘토의 기업문화, 조직분위기 등 직장생활을 미리 경험할 수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