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여대, 앗! 지렁이가 간식을 쏜다
서울여대, 앗! 지렁이가 간식을 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캠퍼스 사업 ‘지렁이가 간식을 쏜다’ 행사 개최
지렁이를 활용, 절감된 쓰레기 처리비용만큼 간식 제공
서울여대가 그린캠퍼스 사업 일환으로 '앗 지렁이가 간식을 쏜다' 행사를 개최했다.
서울여대가 그린캠퍼스 사업 일환으로 '앗 지렁이가 간식을 쏜다'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가 학생누리관 앞에서 저탄소 그린캠퍼스 사업의 일환으로 ‘앗! 지렁이가 학생들에게 간식을 쏜다!’ 행사를 열었다.

서울여대 에코캠퍼스추진사업단(단장 김경원)과 사무처 건축팀은 지렁이를 활용한 ‘음식 폐기물 자원화 순환시스템’을 구축해 교내에서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와 낙엽을 지렁이의 먹이원으로 소화·흡수시켜 감량화된 기회비용을 중간고사 기간 중 학생들에게 간식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 행사는 2011년 처음 시작돼 올해로 9년째 진행 중이다.

‘음식 폐기물 자원화 순환시스템’은 교내 식당에서 버려지는 음식물 쓰레기와 낙엽 등을 지렁이 사육시설에서 친환경적인 방법으로 쓰레기 배출량을 감량하고 발생된 지렁이의 분변토는 학생들의 텃밭 영양원으로 공급하고 있다.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이 시스템을 통해 저염도 음식폐기물 감량화는 1만2897kg이다.

행사에 참여하는 교내 식당 및 카페들은 ‘음식 폐기물 자원화 순환시스템’을 통해 음식물 쓰레기 처리비용을 줄이고 절감된 비용만큼 빵, 샌드위치, 커피쿠폰 등을 마련해 중간고사기간 중 학생들을 응원하며 특별한 간식을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