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사이버대, 페이퍼리스 위해 교직원 대상 갤럭시 Tap 지급
건양사이버대, 페이퍼리스 위해 교직원 대상 갤럭시 Tap 지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양사이버대 회의실 모습.
건양사이버대 회의실 모습.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건양사이버대학교(이원묵 총장)는 15일 앞으로는 회의 자료가 없는 페이퍼리스(paperless) 회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간부 회의에서 삼성 갤럭시 Tap S4 40여 대를 회의에 참석하는 교원 및 중간관리자 직원에게 지급했으며 내달에는 일부 행정부서에도 지급해 종이 없는 보고체계를 선도하겠다는 방침이다.

태블릿 회의의 장점은 단 1분이면 자료 배포가 끝나고 내용 수정이 용이해 회의 준비에 들었던 행정력을 크게 절약할 수 있으며, 업무시간 이후에는 개인적으로도 일부 사용할 수 있어서 교직원들의 만족도를 더욱 높일 수 있다.

김용덕 부총장은 “아날로그식 종이 보고만이 격식을 갖춘 정식 보고라는 편견을 버려야 한다”면서 “오늘 간부회의를 출발점으로 종이 회의 자료 없이도 업무가 가능한 친환경 스마트 업무체제를 건양사이버대가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