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대, 2019년 청년취업아카데미 운영
공주대, 2019년 청년취업아카데미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형 취업 관련프로그램으로 학생들에게 취업 정보 제공
취업지원실에서는 다양한 상담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취업지원실에서는 다양한 상담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공주대학교(총장직무대리 박달원) 취업지원실은‘2019년 청년취업아카데미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마케팅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실무중심의 훈련프로그램으로 전문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해 학교 교육과 취업 현실간의 차이를 극복하기 위한 것으로 청년들로부터 큰 호응은 받고 있는 제도이다.

2019년도 청년취업아카데미는 IoT, 정보보안, 빅데이터 등의 TFT 양성전문 기관인 하이미디어컴퓨터학원과 함께 산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전문 인력으로 진출 할 수 있도록 단기과정 240시간으로 6월 말부터 시작 될 예정이다.

2012년부터 8년 연속 청년취업아카데미를 운영해 오고 있는 공주대는 작년에 29명의 수료자를 배출하고, 청년들의 취업에 대한 정보 제공은 물론 어려움을 해결하는 등 운영기관으로서 큰 성과를 내고 있다.

공주대 관계자는 “산업현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프로그래밍 언어를 활용해 빅데이터 분석 역량 개발 및 강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된다”며 “향후 공주대는 취업아카데미뿐만 아니라 취업지원 및 알선, 상담, 특강 등 다양한 취업 관련 맞춤형 프로그램을 강화해 학생들에게 보다 더 나은 취업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공주대 청년취업아카데미 사업은 22일부터 4학년 재학생 25명을 모집한다. 교육비는 무료이며, 각 과정의 우수 연수생에게 소정의 장학금과 학점 취득 연계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자세한 사항은 공주대 취업지원실(041-850-043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