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여성 친화 일자리 확산 앞장선다
전주대, 여성 친화 일자리 확산 앞장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친화 일촌 기관협약’ 체결
전주대가 여성친화일촌 기업 및 기관 협약식을 체결했다.
전주대가 여성친화일촌 기업 및 기관 협약식을 체결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 LINC+사업단이 24일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에서 ‘여성친화 일촌 기관협약’을 체결했다.

전북도 내 여성인력의 취업과 고용안정화를 위해 체결된 이날 협약에는 18개 기업 및 기관이 참여했다.

전주대 LINC+사업단은 여성친화적인 취업과 고용문화조성에 적극 노력하고, 향후 전북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지속적인 네트워크를 강화해 여성친화적인 일자리를 확산해나갈 계획이다.

LINC+사업단 창의인력양성센터장 유규선 교수는 “전북도 내 기업과 산학협력을 맺고 각종 산학협력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여성인력의 취업과 고용안정화에 더욱 관심을 갖고 여성친화적인 일자리 확산에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