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성여대 등 22개大,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
덕성여대 등 22개大,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 12개교·전문대학 10개교 적정 규모화와 특성화 발전 지원
정부 지원 조건으로 총 3000여명 정원 감축

[한국대학신문 정성민 기자] 덕성여대 등 12개 대학과 성덕대학교 등 10개 전문대학이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에 선정됐다.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 22개교는 정부 지원을 조건으로 총 3000여명의 정원을 감축한다.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 평가 결과를 2일 발표했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은 자율협약형(Ⅰ유형)과 역량강화형(Ⅱ유형)으로 구분된다. 자율협약형 지원 대상은 ‘2018년 대학 기본역량진단 결과 자율개선대학 120개교’와 ‘2018년 교원양성기관 역량진단 결과 자율개선대학’ 11개교다. 131개 자율개선대학들은 올해 별도 평가 없이 지원받는다.

반면 역량강화형은 자율협약형과 달리 선정평가가 실시된다. 지원 대학은 12개교(수도권 2개교, 대구‧경북‧강원권 2개교, 충청권 3개교, 호남‧제주권 3개교, 부산‧울산‧경남권 2개교)다. ‘2018년 대학 기본역량진단’ 결과 30개 역량강화대학들이 지원할 수 있다.

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에는 27개 역량강화대학들이 도전장을 던졌다. 수도권에서 3개교가 신청하지 않았다. 4월 22일부터 26일까지 서면평가와 대면평가에 실시됐고 사업관리위원회 최종 심의·확정을 거쳐 12개교가 최종 선정됐다.

선정 대학은 △덕성여대, 한경대(수도권) △가톨릭관동대, 연세대 원주(대구‧경북‧강원권) △건양대, 목원대, 유원대(충청권) △순천대, 우석대, 조선대(호남‧제주권) △동서대, 한국해양대(부산‧울산‧경남권) 등이다. 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 평가에는 대학기본여건(10점), 사업목표·체계성(20점), 교육과정 혁신(20점), 교수-학습 지원체제 혁신(20점), 재정투자계획(15점), 성과관리방안(15점), 정원감축 권고 이행계획(감점 3점) 등이 반영됐다.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은 자율협약형(Ⅰ유형), 역량강화형(Ⅱ유형), 후진학선도형(Ⅲ유형)으로 구분된다. 자율협약형 지원 대학은 87개 자율개선대학들로 올해 별도 평가 없이 지원받는다. 특히 자율개선대학 가운데 권역별 3개교씩(총 15개교)은 후진학선도형에 추가 선정된다.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에는 36개 역량강화대학들 가운데 29개 역량강화대학들이 신청했다. 권역별로는 수도권에서 4개교, 부산‧울산‧경북권에서 1개교, 충청‧강원권에서 1개교, 호남‧제주권에서 1개교가 각각 신청하지 않았다. 대학혁신지원사업과 동일하게 22일부터 26일까지 서면평가와 대면평가에 실시됐고 사업관리위원회 최종 심의·확정을 거쳐 10개교가 최종 선정됐다.

선정 전문대학은 △오산대학교, 용인송담대학교, 청강문화산업대학교(수도권) △성덕대학교(대구‧경북권) △강릉영동대학교, 송곡대학교(충청‧강원권) △조선간호대학교, 한영대학(호남‧제주권) △경남도립거창대학, 김해대학교(부산‧울산‧경남권) 등이다.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평가에는 대학기본여건(10점), 사업목표·체계성(20점), 특성화 지원 전략(45점), 성과관리계획(15점), 재정집행계획(10점), 정원감축 권고 이행계획(감점 3점) 등이 반영됐다.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지원 기간은 3년(2019년~2021년)이다. 올해 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에는 총 276억 원(1개 대학당 평균 23억원),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에는 총 130억원(1개 전문대학당 평균 13억원)이 지원된다. 사업비는 이의 신청과 협약 체결이 마무리된 뒤 6월초에 지급된다. 단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선정 대학‧전문대학들은 정원감축 계획을 반드시 이행해야 한다. 정원감축 인원은 대학혁신지원사업 역량강화형 12개교 2000여명,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10개교 800여명이다.

김규태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은 “이번에 선정된 역량강화대학이 대학·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을 계기로 대학 체질 개선을 비롯해 새로운 발전의 길로 발돋움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면서 “대학들이 스스로 제시한 혁신전략을 바탕으로 기본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후진학선도형 선정평가는 6월에 실시되고 사업비는 7월에 지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진성조 2019-05-04 20:39:05
전문대학 NCS 폐지촉구 청와대 청원사이트에 응원댓글 부탁합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