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말레이시아 국제 발명 전시회 참가팀 전원 수상
선문대, 말레이시아 국제 발명 전시회 참가팀 전원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레이시아 국제 발명 전시회 참가팀이 단체 기념촬영을 했다. ​​
​​말레이시아 국제 발명 전시회에서 수상을 한 학생들이 지도교수와 단체 기념촬영을 했다. ​​

[한국대학신문 정성민 기자]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가 말레이시아 국제 발명 전시회에서 참가팀 전원 수상의 쾌거를 이뤄냈다. 

선문대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2일부터 4일까지 ‘2019년 국제 발명·혁신·기술 전시회’(이하 ITEX 2019)가 열렸다. ITEX 2019는 말레이시아 발명 및 디자인 협회(MINDS)가 주최했으며 세계지식재산권기구(WIPO)와 국제발명단체총연맹(IFIA) 등이 후원했다. 올해는 21개국에서 총 971건의 발명품을 출품했다.

선문대는 창업교육센터(센터장 심연수) 소속 창업동아리 4팀이 참가해 금상 2개·은상 2개·특별상 3개를 수상했다. 기업 및 개인을 포함한 한국 참가단 전체가 수상한 14개중 7개를 수상한 것.  

스마트자동차공학부 학생들로 구성된 ‘드론 마스터’ 동아리(남윤성, 윤찬웅, 이용관, 장지완, 황윤제, 지도교수 이동구)와 ‘3D WOW’ 동아리(윤예담, 이태훈, 정정표, 현승원, 홍성원, 지도교수 이경순)가 ‘추진부를 구비한 드론(Coaxial Reversal Drones with A Starter)’과 ‘시동부를 구비한 동축 반전 드론(Drone with A Stabilized Thrust System)’으로 각각 금상을 수상했다. 또한 태국국립연구협의회(NRCT)와 머쿠 부아나 대학교(Universitas Mercu Buanan)로부터 각각 특별상의 영예를 안아 각국 참가자들의 부러움을 받기도 했다.

은상에는 ‘구제역 감지 장치(IoT System to detect Foot-and-mouth Disease)’를 출품한 스마트자동차공학부 동아리 ‘Team IoT Master’(고명성, 김성재, 김태영, 박정대, 선준형, 지도교수 고국원)와 ‘치과 용수 살균장치(Sterilizer and Disinfector for the Dental Chair Unit)’를 출품한 스마트자동차공학부와 치위생학과의 연합 동아리인 ‘스자치’(김서현, 김예지, 송주호, 염승용, 지도교수 심연수, 지도교수 이지연)가 수상했다. ‘Team Iot Master’는 인도네시아발명진흥회(INNOPA)로부터 특별상을 추가로 수상했다.

심연수 선문대 창업교육센터장은 “3D설계 기술과 IoT 관련 기술 중심의 창업 교육이 이번 전시회에서 엄청난 결과를 가져다 줬다고 생각한다”면서 “상품화가 진행되고 있는 출품작들은 기술 이전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