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전자정보공학부 팀, 2019 국제 신호처리 학술대회 본선진출
숭실대 전자정보공학부 팀, 2019 국제 신호처리 학술대회 본선진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브라이튼에서 폴란드, 호주팀과 함께 최종 1위 가려
숭실대 전자정보공학부 학생으로 구성된 ‘Idea!_ssu’팀이 전기전자공학자협회(IEEE, 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가 주관하는 2019년 국제 신호처리 학술대회 (ICASSP) 시그널 프로세싱 컵(Signal Processing Cup)에서 온라인 예선을 통과했다.
숭실대 전자정보공학부 학생으로 구성된 ‘Idea!_ssu’팀이 전기전자공학자협회(IEEE, 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가 주관하는 2019년 국제 신호처리 학술대회 (ICASSP) 시그널 프로세싱 컵(Signal Processing Cup)에서 온라인 예선을 통과했다.

[한국대학신문 이현진 기자]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는 전자정보공학부 ‘Idea!_ssu’팀이 전기전자공학자협회(IEEE, 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가 주관하는 2019년 국제 신호처리 학술대회 (ICASSP) 시그널 프로세싱 컵(Signal Processing Cup)에서 온라인 예선 3위 안에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긴급재난용 드론의 음원을 분석해 위치를 추정하는 주제로 예선에 든 ‘Idea!_ssu’ 팀은 오는 12일에서 17일까지 영국 브라이튼에서 열리는 본선무대에 진출하게 된다.

올해 주제는 ‘긴급재난용 드론에서의 음원 위치추정’이다. 긴급재난용 드론으로부터 수집된 다채널 음향신호에서 드론이 발생시키는 자체 소음을 제거해 음원의 방위각과 고도각을 누가 정확하게 추정하는지를 경쟁했다.

팀명 Idea!_ssu로 참가한 숭실대 전자정보공학부 전자공학전공 14학번 정명훈·이영재·박민재·이동건·손진영 씨는 석사과정 장범희 (숭실대 전송보상연구실, 임성빈 지도교수)씨의 지원으로 기존의 드론 잡음 제거 알고리즘들을 분석해 매트랩(MATLAB) 기반의 새로운 잡음 제거 및 음원 위치추정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매트랩은 MathWorks 사에서 개발한 수치 해석 및 프로그래밍 환경을 제공하는 공학용 소프트웨어다.

‘Idea!_ssu’팀이 개발한 잡음 제거 및 음원 위치추정 알고리즘은 드론이 발생시키는 소음 및 바람소리를 제거하기 위해 향상된 최소값 제어 재귀 평균(Improved Minima Controlled Recursive Averaging, IMCRA) 방법론을 적용해 설계됐다.

정명훈 씨는 소감에서 “지도 교수님이신 임성빈 교수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 관련 논문들을 읽으며 교수님께 피드백을 자주 받았던 것이 큰 도움이 됐다”며 “이번 대회로 저와 팀원들은 '하면 된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예선 기간 동안 초조했지만 그때마다 더 열심히 하며 마음을 다잡았다. 여기서 안주하지 않고 잘 준비해서 세계 대학들과의 결승 무대에서 저희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해보고 싶다”고 전했다.

‘Idea!_ssu’팀은 총 13개국 20팀, 약 200명의 학생이 참가한 온라인 예선 과정을 거쳐 폴란드 AGH과학기술대학, 호주 뉴사우스웨일즈대 팀과 본 대회에 초청돼 새로운 데이터를 기반으로 1위를 겨루게 된다. 본 결선 내용은 추후 IEEE 홈페이지 및 SCI급 저널인 ‘IEEE Signal Processing Magazine’에도 소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