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ROTC 미국 가서 배운다
중앙대, ROTC 미국 가서 배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캘리포니아 주립대 풀러턴캠퍼스와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 진행
중앙대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 참가자 모습
중앙대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 참가자 모습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중앙대(총장 김창수)가 캘리포니아 주립대 풀러턴캠퍼스(California State University, Fullerton, 이하 CSUF)와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자매 대학과의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은 국내 대학 최초다.

중앙대는 지난 해 CSUF와 기존 학생교류 프로그램과 함께 ROTC 재학생들 간의 교환 프로그램에 합의해, 현재 ROTC 후보생 2명이 CSUF에서 전공수업 및 군사학을 수강 중이다. CSUF는 캘리포니아 주립대(California State University) 산하 23개 대학 중 하나로 중앙대와는 2011년부터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중앙대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 참가자가 수업 중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중앙대 ROTC 교환학생 프로그램 참가자가 수업 중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중앙대 관계자는 “기존에는 ROTC 후보생들이 훈련과정을 미루고 일반 교환학생으로 외국에 가는 경우가 많았지만, 이번 협약을 통해 ROTC 신분으로 교환학생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며 “학생들에게 큰 의미가 있는 만큼, 많은 대학들이 중앙대의 프로그램에 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중앙대는 앞으로 더 많은 해외 대학들과 ROTC 재학생 교류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