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대, 예비창업패키지 주관기관 지정
호서대, 예비창업패키지 주관기관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서대 전경
호서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호서대학교(총장 이철성)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2019 예비창업패키지 사업’ 주관기관으로 지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총괄하고 창업진흥원이 전담 관리하는 ‘예비창업패키지’ 사업은 청년 예비 창업자가 창업 사업화를 원활히 준비할 수 있도록 창업 사업화 자금, 창업교육, 투자, 판로, 경영자문, 네트워크 등 후속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앞서 호서대는 2019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의 주관기관으로도 선정됐다. 이에 따라 호서대는 예비창업자부터 3년 미만의 초기창업기업까지 아우르는 ‘창업지원의 메카’로 발돋움하게 됐다.

김홍근 창업지원단장은 “건학의 역사는 반세기에 불과하지만 창립 초기부터 21세기 벤처시대를 선도할 2단계 벤처창업특성화 분야에 집중적인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며 “시대에 발맞춰 ‘혁신과 성장, 가치창출의 중심’으로 창업지원시스템을 아낌없이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호서대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예비창업패키지’일반 2차 사업공고 이후 3회 이상의 사업설명회를 열어 참여 신청방법, 신청대상, 평가일정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