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한국일본언어문화학회, 18일 춘계국제학술회의 개최
인천대-한국일본언어문화학회, 18일 춘계국제학술회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와 시대 안의 언어와 문화’ 주제
인천대 전경
인천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이현진 기자] 인천대학교(총장 조동성)는 일어일문학과와 일본문화연구소(소장 남상욱)가 주관하고 한국일본언어문화학회(회장 황미옥)가 주최하는 2019년도 춘계국제학술대회가 18일 인천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고 16일 밝혔다. 학술대회 주제는 ‘국가와 시대 안의 언어와 문화’이다.

이번 국제학술회의는 일본과 중국 및 연세대·고려대·서울여대 등 국내 전문가를 초청해 한·중·일 연구발표와 토론이 이뤄진다.

구체적으로 ‘국가와 시대 안의 언어와 문화’라는 테마 아래 ‘언어분과’에서는 ‘국가와 시대의 언어’라는 주제로 3명의 기획발표와 16명의 일반발표를 진행한다. ‘문화분과’에서는 ‘일본의 국민문학과 국민작가’라는 주제로 4명의 기획발표와 22명의 일반발표가 마련돼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지금까지 학회가 일본 사회를 ‘언어’와 ‘문화’라는 측면에서 진단하고 탐구해 온 토대 위에서 ‘회귀되는 자국중심주의’라는 작금의 상황을 바르게 파악하고 진단할 수 있는 학술적 토대와 논의의 장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춘계국제학술대회에는 야마사키 히로키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 일본문화센터 소장의 ‘한국에 있어서의 일본연구’라는 초청강연이 마련됐다. 언어분과에서는 아베 도모요 치바대학 교수, 하시모토 오사무 츠쿠바대학 교수의 초청학술강연도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