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기술창업스카우터 3차 스카우팅데이 행사 개최
원광대, 기술창업스카우터 3차 스카우팅데이 행사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자리 창출 및 청년창업,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원광대가 16일 기술창업스카우터 3차 스카우팅데이 행사를 개최한 후 지역 기관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원광대가 16일 기술창업스카우터 3차 스카우팅데이 행사를 개최한 후 지역 기관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 창업지원단이 15~16일 익산 웨스턴라이프 호텔에서 창업아이템사업화 고급기술 (예비)창업자 발굴 및 양성을 위한 3차 스카우팅데이 행사를 개최했다.

재학생 및 익산지역 청년을 대상으로 진행된 스카우팅데이는 창업을 준비 중인 예비 창업자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창업 활동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의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특히 16일에는 박맹수 총장과 정헌율 익산시장, 이윤근 익산상공회의소 사무국장, 장성국 익산문화관광재단 대표, 장두형 익산시 농촌활력지원센터 센터장, 김현철 익산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센터장, 이병주 고용노동부익산지청 지역협력과장이 참석해 일자리 창출 및 청년창업,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원광대는 지역 연구기관을 비롯해 공공 또는 민간단체와 연계해 창업지원 관련 간담회 등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고급기술 창업자 발굴 및 홍보를 진행할 예정이며, 권역 내 유망 기업 POOL을 구성함으로써 고급기술(예비)창업자 수시 지원체계를 갖출 계획이다.

또 기업의 인큐베이팅 및 사업화 지원과 관련된 분야별 전문가 네트워크를 구성해 상시 기업 발굴 및 사업화 지원 기능도 활성화할 예정이다.

박맹수 총장은 “스카우팅데이를 통한 관계기관 업무협약은 국가적 숙제인 일자리 창출 해결을 위한 하나의 방법으로 ‘창업’을 통한 방향모색이라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며 “업무협약을 통한 긴밀한 협조는 청년이 행복한 도시, 일자리가 풍부한 도시 이미지를 만들어가는 출발점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