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디지털대, 내달 3일부터 2학기 시간제등록 국가자격증 과정 모집
서울디지털대, 내달 3일부터 2학기 시간제등록 국가자격증 과정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디지털대학교 시간제등록에는 2019-2학기에 사회복지현장실습 등 국가자격증 실습과목 포함 총 420개 교과목을 개설된다. [사진=서울디지털대]
서울디지털대학교 시간제등록에는 2019-2학기에 사회복지현장실습 등 국가자격증 실습과목 포함 총 420개 교과목을 개설된다. [사진=서울디지털대]

[한국대학신문 이현진 기자] 서울디지털대학교(총장 김재홍)는 내달 3일부터 2019학년도 2학기 시간제등록 모집을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학점은행제 학습자에게 가장 수요 높은 국가자격증 관련 실습과목을 포함해 전공 및 교양 교과목을 총 420개 개설한다.

서울디지털대는 사이버대학 중 드물게 부속기구로 실습센터를 갖추고 있다. 실습조교를 배치해 사회복지현장실습, 보육실습, 평생교육실습 및 문화예술교육실습을 전담 관리하고 있다. 특히 평균 98%의 실습 이수율을 기록할 정도로 실습수강생의 만족도가 높다.

실습요건을 갖춘 경우 시간제등록을 통해 실습 1과목만 수강신청이 가능하고, 실습지역에 제한이 없어 서울·경인 지역 뿐 아니라 강원·제주도 등 전국에서 시간제등록으로 학점 이수할 수 있다. 실습 수강생은 오리엔테이션 1회만 출석하면 되고 그 외에는 온라인 수업과 현장실습으로 진행된다.

또한 서울디지털대는 문화예술교육사·장애영유아보육교사·청소년지도사 등의 자격과정을 시간제로 개설해 시간제등록생들이 국가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인문사회와 IT, 문화예술 분야의 교과목이 개설돼 있다.

시간제등록 지원자격은 고등학교 졸업(예정)자 또는 동등 이상의 학력자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학기당 최대 4과목(12학점)까지 수강할 수 있다.

권준현 학점은행관리팀장은 “국가자격증 관련 실습과목은 워낙 수요가 높아서 지원자가 많으니 서둘러 지원해야 안정적으로 합격할 수 있다”며 “최근에는 자격증 외에도 인문학, 예술적 소양을 높이기 위해 시간제등록을 찾는 인원도 늘었다”고 말했다.

서울디지털대는 스마트폰을 통해 시간제 지원부터 온라인 수업에 이르기까지 학습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합리적인 수업료와 다양한 장학혜택을 제공해 성인학습자의 부담을 경감하고 평생학습을 지원하고 있다.

시간제등록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time.sdu.ac.kr)에 확인하거나 입학처 학점은행관리팀(☏ 02-2128-3232)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