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암대학교, 농업계학교 실습장 지원사업 선정
연암대학교, 농업계학교 실습장 지원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허지은 기자] 연암대학교(총장 육근열)는 21일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19년 농업계학교 실습장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고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 사업관리를 전담하는 ‘농업계학교 실습장 지원사업’은 예비 농업인력을 육성하기 위해 농대 및 농고 기초교육 인프라 개선에 필요한 시설 및 장비를 확충하고 개보수를 지원하는 국고 재정지원사업이다. 서면평가(30%), 현장평가(40%) 및 전문가평가(30%) 등 내·외부 전문가가 참여해 평가했으며 농대 4개교, 농고 4개교 등 총 8개교를 최종 선정했다.

사립대학 및 전문대학으로는 유일하게 사업에 선정된 연암대학교는 이번 지원사업(지원규모 3억7300만원)을 통해 양돈분야 ICT 환경제어시스템과 3D체중성장측정기 개보수 및 운영비를 지원 받게 됨에 따라, 사육 단계별 ICT 장비 교육이 가능한 최첨단 기술 교육장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특히 △ICT 기술 기반 전국대표실습장(양돈) 활용 현장교육 기회 확대 △현장방문 없이 다양한 양돈사육 관련 데이터 관리 △양돈사육 관련 정규교과목의 현장교육 및 온라인 교육 실현 △비정규 교육과정(재학생 포함 정부 및 지자체 수요에 따른 교육 운영)의 교육수요 해결 등 시설 및 장비 구축에 따른 향후 활용 계획을 점차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육근열 총장은 “연암대학교가 국내 최고의 차세대농업기술을 선도하는 농축산 특성화 대학으로서 대한민국 농축산분야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 데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