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현장] 외국인 유학생 대상 BBQ 파티 열어
[찰칵! 현장] 외국인 유학생 대상 BBQ 파티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지수 국민대 총장 셰프로 변신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 외국인유학생지원센터가 22일 오후 대운동장 옆 농구코트에서 외국인 유학생 약 1200여명을 대상으로 바비큐 파티 ‘Yu’s BBQ Kitchen’을 열었다.

이번 행사는 교환학생, 어학연수 등 다양한 목적으로 국민대에서 공부하고 있는 외국인 유학생들의 한국생활을 격려하고 소통을 강화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행사에는 쇠고기 · 소시지 · 양꼬치 등의 BBQ 요리와 햄버거 · 떡볶이 · 누들 등 다양한 푸드트럭 음식들이 제공되고, 학생동아리의 버스킹 공연이 펼쳐졌다.

특히 이날은 유지수 총장(사진 오른쪽)을 비롯해 윤경우 대외협력부총장, 이동은 국제교류처장 등이 일일 셰프로 변신해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직접 요리를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유 총장을 비롯한 교수진들은 숯불에 고기를 직접 구워 뷔페식으로 대접했다.

유지수 총장은 “타지에서 유학생활을 하고있는 외국인 학생들에게 즐거운 경험과 추억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했다.

방글라데시에서 온 유학생 타이줄(경영학부) 씨는 “국민대에서 준비한 맛있는 음식을 친구들과 함께 먹으며 좋은 추억을 만들었다”며 “함께 노래도 부르고 춤도 추며 다같이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된 것 같아 즐거웠다”고 참여소감을 밝혔다.(사진=국민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