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현장] “어머니 아버지! 맛있게 드세요. 제가 만든 요리에요.”
[찰칵! 현장] “어머니 아버지! 맛있게 드세요. 제가 만든 요리에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대 조리과학과, 학부모 초청 ‘뷔페 만찬’
“아버지! 맛있게 드세요. 제가 만든 요리에요.”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호남대학교 조리과학과(학과장 김영균) 학생들이 5월 ‘가정의 달’ 마지막 날, 부모님과 가족을 한자리에 초청해서 자신들이 직접 만든 음식을 대접하며 감사의 인사와 함께 학교생활 및 진로에 대한 비전을 모색하는 ‘가족만찬 드림콘서트’를 가졌다.

5월 31일 오후 7시 호남대 현명관 식공간 연출실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조리과학과 학부모와 가족, 학생, 교수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가족만찬 드림콘서트’는 조리를 전공하는 학생들이 요리를 만들어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부모님은 자녀에게 사랑을 전하고, 자녀들의 꿈과 도전을 함께 공유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가족만찬 드림콘서트’를 위해 학생들이 직접 만든 뷔페음식은 매운 갈비찜, 맥적구이, 새우장, 김치 등 한식 13종, 로제파스타, 마르게리타 피자, 스테이크 등 양식, 야끼우동, 연어샐러드 등 일식, 깐풍기, 크림새우 ,동파육 등 중식, 디저트는 휘낭시에, 마들렌, 티라미슈 등 총 40종의 다채로운 메뉴가 선보였다.

3학년 조해찬 씨의 아버지 조용성 씨는 “아들에게 행사 이야기를 듣고 큰 기대를 갖고 서울에서 내려왔는데, 음식이 너무나 맛있고, 학생들의 실력과 정성이 돋보여서 너무 감사했다”며 “실무형 인재를 육성한다는 명성에 걸맞게 호남대 조리과학과에 입학시키길 정말 잘했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말했다.

재학생 송기욱(3년) 씨도 “창의레스토랑과 리얼월드 프로젝트 등 실무 중심의 교육을 통해 기량이 높아졌고, 이번 드림콘서트에서 부모님과 가족에게 실력을 보여줄 수 있어 정말 뜻깊은 행사였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