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여대, ‘지역특화 진로체험프로그램’ 업무협약 체결
서울여대, ‘지역특화 진로체험프로그램’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ㅇ
서울여대는  지역특화 진로체험프로그램 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한국대학신문 이하은 기자]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은 3일 성북구청에서 ‘2019 지역특화 진로체험프로그램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9 지역특화 진로체험프로그램’은 17개 시·도에 특화된 핵심 가치를 연계해 양질의 진로체험 콘텐츠 개발 및 운영함으로 학생 맞춤형 진로설계 역량을 강화하고자 추진되는 교육부 공모사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여대는 ‘드론 자율비행 코딩 및 정보보호 프로그램’을 여름방학기간 동안 진행하며, 하반기에는 ‘아두이노 및 엔트리 코딩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엄성용 서울여대 소프트웨어중심대학사업단장, 손정수 성북구 부구청장, 박기홍 국민대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사업단장, 한혜련 한성대 디자인아트평생교육원장, 김득중 21세기생명과학문화재단 상임이사가 참석해 본 사업을 위해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공동 협력을 다짐했다. 

서울여대 소프트웨어중심대학사업단은 의왕 서울소년원 원생들을 대상으로 코딩 교육, 65세 이상 지역 노년층을 대상으로 스마트폰 및 유튜브 등 소셜 미디어 활용교육, 노원구 저소득층 대상 소프트웨어 교육 등 SW가치 확산을 위한 지역사회 연계 프로그램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