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여자대학교, 2019 대학생 공익활동 활성화 대학 선정
수원여자대학교, 2019 대학생 공익활동 활성화 대학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열린 2019 대학생 공익활동 활성화사업 발대식 모
3일 열린 2019 대학생 공익활동 활성화사업 발대식.

[한국대학신문 허지은 기자] 수원여자대학교(총장직무대행 박재흥)가 최근 경기도가 지원하는 ‘2019 대학생 공익활동 활성화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의 총 사업비는 5억원으로 경기도가 대학의 다양한 공익활동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사회를 이끌어갈 청년리더를 양성하고 대학과 지역사회 간 상생모델을 구축하고자 올해 처음 마련됐으며, 각 대학에 2500만원씩 지원한다.

수원여자대학교는 통합분야에 선정돼 지역 요양원 및 노인복지회관대상 힐링마사지, 헤어미용 및 메이크업, 지역사회 소외계층 대상 벽화봉사 및 미술치료를 진행한다.

참여하는 학과와 동아리는 △간호학과(온새미로 동아리, 김연미 지도교수) △미용예술과(뷰티헤어동아리, 문영숙 지도교수) △미용예술과(美人 동아리, 안진정 지도교수) △아동미술과(아름다운 미술여행동아리, 최재영 지도교수) △아동미술과(아트에듀동아리, 최필규 지도교수) 다.

박재흥 총장직무대행은 “다양한 분야의 대학생 공익활동을 통해 대학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고, 지역사회와 더불어 살기 좋은 문화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