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개호 농식품부 장관, 전남대서 천원의 아침밥 나눠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 전남대서 천원의 아침밥 나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전국 16개 대학 선정 캠페인 전개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이 전남대에서 재학생, 대학 관계자들과 함께 천원의 아침밥을 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11월 15일까지 전국 16개 대학으로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을 확대한다.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이 전남대에서 재학생, 대학 관계자들과 함께 천원의 아침밥을 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11월 15일까지 전국 16개 대학으로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을 확대한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17일 전남대학교(총장 정병석) 제1학생회관에서 학생들과 함께 ‘천원의 아침밥’을 했다.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은 아침식사의 중요성을 이야기하며 ‘천원의 아침밥’ 확산을 위한 본격적인 캠페인에 나섰다.

이개호 장관은 “천원짜리 아침밥이라고 하지만, 시중의 어느 식당 못지않게 밥이 찰지고, 반찬도 입맛에 맞게 잘 조리돼 학생들이 맛있게 먹을 수 있겠다”며 “많은 대학생들이 집에서나, 학교에서나 아침식사를 거르지 않고 챙겨먹는 습관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농식품부는 바른 식습관 형성과 쌀 소비 확대를 위해 11월 15일까지 전국 16개 대학에서 ‘천원의 아침밥’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천원의 아침밥’은 2015년 전남대가 국립대학으로는 처음으로 도입한 학생복지제도의 하나로, 학생이 1천원을 내고, 나머지는 학교와 정부가 각각 1천원씩을 분담하는 방식으로 학생들의 아침식사를 지원하는 제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