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지역 6개 사범대학, 예비 교사 역량 강화 등에 대해 상호 협력
경북 지역 6개 사범대학, 예비 교사 역량 강화 등에 대해 상호 협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김진환 영남대 사범대학장, 안영석 안동대 사범대학장, 박남수 대구대 사범대학장, 이예식 경북대 사범대학장, 강종훈 대구가톨릭대 사범대학장, 김신혜 계명대 사범대학장.
사진 왼쪽부터 김진환 영남대 사범대학장, 안영석 안동대 사범대학장, 박남수 대구대 사범대학장, 이예식 경북대 사범대학장, 강종훈 대구가톨릭대 사범대학장, 김신혜 계명대 사범대학장.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대구․경북지역 6개 사범대학이 예비 교사들의 역량 강화와 교육과정 개편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경북대ㆍ영남대ㆍ계명대ㆍ대구가톨릭대ㆍ대구대ㆍ안동대 사범대학은 12일 경북대 사범대학 신관 2층 회의실에서 ‘대구·경북지역 사범대학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급변하는 외부의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지역 사범대학들이 긴밀히 협력할 필요가 있다는 공동 인식 하에 추진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6개 사범대학은 △교직 및 임용 시험 관련 사항 △현장 교육 실무 역량 증진을 위한 사항 △중·고교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사범대학 교육과정 개편 관련 사항 △다문화 가정과 소외계층 가정 자녀들의 학력 증진을 위한 사항 △성희롱 및 폭력 재발 방지책 구축을 위한 사항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예식 경북대 사범대학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의 사범대학들이 힘을 합쳐 더 효과적으로 활로를 모색함은 물론 지역의 다문화 가정을 비롯한 소외계층 가정의 자녀들의 학력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