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1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본격 시동
제21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본격 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갑용 조직위원장(청주대 교수)·홍보대사 신예은 공식 기자회견
윤갑용 교수(왼쪽), 배우 신예은씨.
윤갑용 교수(왼쪽), 배우 신예은씨.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제21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조직위원장 윤갑용 청주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 교수, 이하 BIAF)이 10월 18일 개최를 앞두고 본격 시동을 걸었다.

BIAF 조직위원회는 4일 오전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타임스퀘어에서 윤갑용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서채환 집행위원장, 김성일 수석프로그래머, 홍보대사 배우 신예은씨가 참석한 가운데 장선영 아나운서의 사회로 공식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배우 신예은의 홍보대사 위촉식을 시작으로 윤갑용 조직위원장의 환영사와 서채환 집행위원장의 영화제 특징 설명, 김성일 수석 프로그래머의 프로그램 소개 및 각 섹션별 하이라이트 영상 감상으로 진행됐다.

윤갑용 조직위원장은 “아카데미에서 공식 지정한 대한민국 첫 번째 국제영화제인 비아프가 그 위상에 걸맞게 올해의 작품들을 선정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으며, 그 선별된 작품들을 관객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는 10월 BIAF 2019 단편 대상 작품은 이듬해 아카데미 예비 후보로 자동 등재되며, 최신 기술교류와 애니메이션 네트워크에 중점을 둔 ‘국제 애니메이션 포럼’ 및 가족 관람객을 위한 풍성한 부대행사가 펼쳐진다.

또 BIAF의 개막작 ‘너와 파도를 탈 수 있다면’을 비롯해 장편 경쟁·초청·특별전 상영작 10편과 아카데미 노미네이션 감독 콘스탄틴 브론지트 신작 ‘우주를 향하여’를 비롯한 단편 경쟁부문 상영작 6편, 학생 경쟁부문 3편과 VR 경쟁부문 1편 등의 트레일러가 공개됐다.

이와 함께 웹드라마 ‘에이틴’ 등을 비롯한 드라마와 예능프로그램 등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라이징 스타 신예은이 BIAF 2019 홍보대사로 선정됐다.

제21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은 10월 18일부터 22일까지 부천시청, 한국만화박물관, 부천CGV, 메가박스COEX 등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