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과기대, 직원 채용에 국립대학 최초 AI면접 도입
서울과기대, 직원 채용에 국립대학 최초 AI면접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서울과학기술대학교(총장 김종호, 이하 서울과기대)는 올해 하반기 대학회계 직원 채용에 AI면접을 도입해 최종 6명을 선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AI면접 도입은 국립대학 최초 시행한 것으로 서울과기대는 대학행정에 적합한 인재, 즉 단순하게 지식이 많은 사람보다는 인성을 바탕으로 사회성과 창의성을 가진 인재를 발굴하기 위해 채용시스템을 혁신했다.

AI면접은 기본문항(①자기소개, ②장점·단점, ③입사동기)의 답변을 바탕으로 상황문항과 구조화문항이 랜덤하게 구성돼 지원자에 대해 개개인별로 역량 평가가 이루어진다.

AI면접에 따른 결과는 관리자 및 실무자 면접의 참고자료로 활용되며, AI가 도출한 결과보고서를 통해 응시자들을 다양한 측면에서 분석하고, 전체 응시자 간 순위 및 프로파일 등을 비교할 수 있다.

서울과기대는 행정혁신방안에 ‘직원 채용의 공정성·투명성 강화 방안’을 수립해 외부위원 참여와 블라인드 심사를 의무화했다.

직원 채용의 공정성·투명성 강화 방안으로 △직원 채용방식의 공개채용 의무화 △교직원의 친·인척 지원 시 사전신고 △심사위원의 친·인척 관계 등 특수관계 부존재 확인서 징구 △블라인드 평가 의무화 △전형단계별 외부 심사위원 참여 의무화 등을 마련했다.

김종호 서울과기대 총장은 “앞으로 AI면접 결과와 채용 이후 업무역량과 근무태도 등을 비교해 우리 대학에 맞는 ‘AI 인재 추천기준’을 마련․적용하는 등 적극적인 인재 채용 및 인력 관리로 서울과기대의 대학 경쟁력을 높여 나가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