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대,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 선정
창원대,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대 전경
창원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창원대학교(총장 직무대리 박희창)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RLRC; Regional Leading Research Center)’에 최종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사업은 과기정통부의 집단연구지원사업 중 2019년 신규 추진되는 사업이다. 전국 권역별로 1개 대학을 선정한 이번 사업은 부산·울산·경남 권역에서 창원대가 선정됐다.

이에 따라 창원대는 2019년부터 2026년까지 7년간 정부지원금 91억5000만원과 경남도・창원시・대학・기업 지원금 30억5000만원 등 총 122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사업을 수행한다.

창원대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는 동남권 주력 산업과 관련한 극한환경용 고부가가치 기계부품의 설계, 스마트제조 및 성능평가 기술을 World-Class 수준으로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제조혁신 기술을 활용한 극한환경 스마트 기계부품의 설계 및 응용연구 △고부가가치 기계부품 생산을 위한 적층제조/복합가공 시스템 및 스마트 팩토리 요소 기술 개발 △고부가가치 기계부품/소재의 극한환경 시험 및 성능평가 기술개발 등을 통해 경남 제조업 르네상스를 구현하는 부·울·경 거점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를 구축할 방침이다.

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를 총괄하는 김석호 기계공학부 교수는 “집적화된 센터 및 권역 내 관련 산업체의 연계를 통해 극한환경 기계부품소재에 대한 핵심 설계·제조·성능평가의 전주기적 R&D 허브센터로 성장할 것”이라며 “권역 내 기업, 연구기관, 대학의 시너지 효과를 거두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