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한일문화콘텐츠학과, 일본 대학생들과 교류
상명대 한일문화콘텐츠학과, 일본 대학생들과 교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대학생 60여 명이 상명대 학생들과 교류를 위해 학교를 방문했다.
일본 대학생 60여 명이 상명대 학생들과 교류를 위해 학교를 방문했다.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상명대학교(총장 백웅기) 한일문화콘텐츠학과 학생들과 일본 대학생들 간의 교류가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26일 일본 오사카외국어전문학교 학생 60여 명이 상명대 서울캠퍼스를 찾았다. 한국어학을 전공하고 있는 학생들은 급격히 경색되고 있는 양국의 관계에도 한국어와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배우고자 찾아왔다.

학생들은 서울캠퍼스 미래백년관에서 대학 간 교류회를 갖고 일본 학생들의 한류에 대한 생각과 각각 상대국에 대한 인상 등을 공유했다. 오후에는 상명대 학생들의 안내로 한복을 입고 경복궁, 덕수궁, 북촌 등을 둘러보며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일본 학생들은 ‘한국을 방문하기 전, 연일 보도되는 한국과 일본 간의 불편한 관계와 한국에 대해 좋지 않은 언론 보도로 방문을 주저했다’며 ‘막상 한국을 방문한 후 잘못된 정보임을 인식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정치 상황에 의해 학생들의 교류마저 단절된다면 관계 개선이 더욱 더 어려울 것’이라며 ‘학생들 간의 교류와 소통은 필요하다’라는 의견을 내놓았다.

한편, 상명대 한일문화콘텐츠학과는 한국과 일본 양국의 문화산업 전문 인력 양성을 목표로 개설한 국내 최초의 학과로 일어교육과를 모태로 지금까지 많은 일본 대학들과 학생 및 학문 교류를 진행하고 있다. 2020학년도부터 SW 융합학부에서 SW(소프트웨어)를 바탕으로 더 다양하고 체계적인 콘텐츠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