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립대학교·베트남-한국 하노이직업대 등 5개 기관, 화장품 뷰티산업 활성화 MOU 체결
충북도립대학교·베트남-한국 하노이직업대 등 5개 기관, 화장품 뷰티산업 활성화 MOU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립대학교가 베트남 화장품 뷰티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북도립대학교가 베트남 화장품 뷰티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대학신문 오지희 기자] 충북도립대학교(총장 공병영)가 21일 충북산학융합본부 대회의실에서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베트남 화장품 뷰티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는 충북도립대학교 베트남-한국 하노이직업대학, 충북화장품산업협회, 대한미용사회 충북지회, 한국피부미용사회 충북지회가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베트남-한국 하노이 직업대학과 충북도립대학교, 충북화장품산업협회, 대한미용사회 충북지회 및 한국피부미용사회 충북지회는 베트남-한국 하노이 직업대학 화장품, 뷰티산업인력의 인재양성을 위해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특히 베트남-한국 하노이 직업대학 뷰티화장품학과의 교수요원 기술향상 및 실용적 교육프로그램 개발과 베트남과 충청북도의 화장품 및 뷰티분야 관련 산업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힘쓸 계획이다.

공병영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충청북도와 충청북도의 화장품 협회들이 K-뷰티의 중심이라는 것을 입증하게 된 계기가 됐다”며 “베트남과 충청북도의 화장품 및 뷰티 분야 관련 협회 간 네트워크를 구성 하는 등 K-뷰티 확산에 충청북도가 중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청북도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충청북도 화장품 제조업체수는 전년대비 4.4% 증가한 142개, 생산량은 전년대비 29.8% 증가한 5조3000억원으로 파악됐다.

수출량은 지난해 보다 큰 폭으로 증가해 56.1%증가한 15억불로 집계되는 등 생산량과 수출량이 모두 매년 두 자릿수 성장을 이어 가고 있다. 충북 화장품 산업은 전국대비 생산량이 34.4%, 수출량은 25.1%를 차지하는 등 최근 3년 연속 그 비중을 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