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시설재난공제회, 2019년 하반기 신규직원 채용
교육시설재난공제회, 2019년 하반기 신규직원 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대학신문 김준환 기자] 교육시설재난공제회(회장 박구병, 이하 ‘공제회’)는 ‘2019년 하반기 신규직원 채용’을 통해 본회와 교육연구시설의 안전과 재난예방을 함께할 역량 있는 인재를 선발한다.  

21일 공제회에 따르면 이번 채용은 일반공개경쟁과 장애인제한경쟁 두 부문으로 나눠 일반공개경쟁은 보험계리·건설안전·건축분야를, 장애인제한경쟁은 사무행정·법무 분야에서 인재를 선발한다.

건축을 제외한 모든 분야 정규직 채용이며 건축분야는 2020년 12월 1일까지 계약직(유아휴직자 대체 근무) 채용이다. 또한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29조에 따른 취업지원대상자를 우대한다.

지원자격은 일반공개경쟁의 보험계리·건설안전은 관련 분야 실무경력자에 한해 지원할 수 있으며, 건축분야는 관련 분야 실무경력을 우대한다. 장애인제한경쟁은 장애인복지법 제32조에 따른 등록장애인에 한해 지원 가능하고 사무행정·법무분야별 인정 자격 및 경력사항을 우대한다. 

전형방법은 두 부문 모두 3단계 심사전형으로 1차 서류전형(6배수), 2차 직무수행능력평가 면접전형(3배수), 3차 인사위원회 면접전형 순으로 진행한다.

최종합격자 발표는 오는 11월 21일이며, 익일부터 27일까지 임용후보자 등록을 받는다. 해당 일정은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입사지원은 오는 31일 18시까지이며, 지원방법은 채용홈페이지(edufa.incruit.com)에 접속해 온라인 접수로 가능하고 방문 및 우편접수는 불가하다.

공제회의 ‘2019년 하반기 신규직원 채용’에 대한 자세한 문의 및 안내는 채용홈페이지에서 채용공고 확인 및 문의글 게시 또는 인사팀(02-781-0114)으로 연락하면 된다.

한편, 공제회는 지난 7월 학교 안전관리 사업 및 사회적 역할의 확대에 발맞춰 전문역량과 경험중심의 NCS기반(국가직무능력표준) 신규 직원 채용을 통해 건축·전산·건설·전기·토목·재무·홍보분야 15명의 신규직원을 선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