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대학생 앱 개발 챌린지 K-해커톤 대회 우수상
목원대, 대학생 앱 개발 챌린지 K-해커톤 대회 우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학생들이 ‘제7회 대학생 앱 개발 챌린지 K-해커톤(K-Hackathon) 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왼쪽부터 옹효빈,  조한진 한국콘텐츠학회 부회장, 김영호,김회진).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학생들이 ‘제7회 대학생 앱 개발 챌린지 K-해커톤 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왼쪽부터 옹효빈, 조한진 한국콘텐츠학회 부회장, 김영호,김회진).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는 최근 서울산업진흥원에서 열린 ‘제7회 대학생 앱 개발 챌린지 K-해커톤(K-Hackathon) 대회’에서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학생들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K-해커톤 대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최하고 사단법인 소프트웨어교육혁신센터에서 주관하는 행사로 무박 2일간 진행됐다. 올해는 수도권・영남권・호남권・충청권・제주권역에서 각각 100여 명의 학생들이 참여해 권역별로 7월 1차 예선, 8월 본선이 실시됐다. 권역별 심사를 통과한 19팀이 결선에 진출해 발표와 시연을 통해 경쟁했다.

이 대회에서 목원대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김영호・김회진・옹효빈씨는 ‘보고팜’ 애플리케이션으로 권역별 예선과 본선을 통과하고 결선에 진출해 우수상(한국콘텐츠학회장상)을 수상했다.

‘보고팜’은 안내책자나 팸플릿을 스마트폰 환경에서 구현한 어플로,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사용자 주변의 행사를 검색해 행사 내용을 스마트폰으로 쉽게 찾아볼 수 있게 했다.

김영호씨는 “팀원들끼리 여러 가지 의견을 나누며 조율해가는 과정이 힘들 때도 있었지만 대회 기간 늘 함께 의지하고 성장하며 한 단계씩 올라갈 수 있었다”며 “많은 또래 학생들의 작품과 발표를 보며 견문을 넓히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어 좋았다”고 밝혔다.

송특섭 학부장은 “전국 규모의 경진대회에서 우리 학생들이 창의력과 앱 개발 능력의 우수성을 보여주며 큰 성과를 내 대견하다”며 “앞으로도 융복합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