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항공정비 실습 위한 ‘Cesna172’ 도입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항공정비 실습 위한 ‘Cesna172’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항공정비학과 [사진제공=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항공정비학과 [사진제공=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한국대학신문 황정일 기자]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학교(총장 이민우)는 대학 내 항공정비학과에서 기본 실습훈련기로 Cesna172, UH-1H, F-5E 등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Cesna172는 세스나에서 제작된 경비행기로, 세스나는 1927년 9월 미국 캔자스주에서 그라이드 세스나가 세운 세계 3대 경비행기 제조회사 중 하나다.

Cesna172 훈련기 날개는 △면적 174 스퀘어 피트(16㎡) △바퀴 축간 거리 5피트 5인치(1.65m)이며, 무게는 △최대 탑재 중량 2558 파운드(1160㎏) △최대 이륙 중량 2550 파운드(1157㎏) △최대 착륙 중량 2550 파운드(1157㎏)의 소형 훈련기다.

윤대식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항공정비학과장은 “Cesna172 훈련기는 소형이지만 이런 소형 훈련기를 제대로 다루기 위해서는 비행기의 성능과 항공 역학, 항공 기상, 항공법, 항법 등 익혀야 한다. 본교 항공정비학과는 전문 교수에 의한 최고의 교육품질, 완벽한 교육 지원 시설을 바탕으로 세계적인 수준의 항공정비사를 양성하고 선진화된 교육환경에서 정비사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항공정비학과는 서울 소재 최초 4년제 항공정비학과이며 △제3회 전국항공정비기능대회 금상 수상 △항공정비사면허 △항공기사 △항공산업기사 △초경량비행장치조종자(드론) △항공교통안전관리자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2020학년도 1학기 신·편입생 원서접수는 12월 1일부터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입학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