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프랑코포니’ 문화제
전남대, ‘프랑코포니’ 문화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15일 인문대, 예술대 일대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전남대학교가 프랑스어권 국가들의 문화를 소개하는 ‘프랑코포니 문화제’를 13~15일 사흘간 개최한다.

‘프랑코포니’란 프랑스어를 모국어나 행정어로 사용하는 프랑스, 캐나다 퀘벡을 비롯해 벨기에, 스위스 등 유럽과 북미지역, 아프리카 등 모두 50여 개국으로 구성된 국제기구를 일컫는데, 이들은 자국 내에 독특한 프랑스 문화를 형성하고 있다.

전남대 인문대학(학장 류재한)과 불문학과·프랑스문화지역학연구소·유라시아연구소는 ‘프랑코포니 문화제’를 통해 지역민과 대학 구성원들에게 이들 문화를 알리는 등 프랑스어 사용지역에 대한 인식을 넓혀가기로 했다.

문화제 첫날인 13일에는 인문대 김남주홀에서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아야의 밤엔 사랑이 필요해>, <키리쿠와 마녀>가 상영된다.

14일 오후 1시30분에는 예술대 지음홀에서 밴드 트레봉봉(TRESBONBON)이 아프리카 음악과 문화를 토크 콘서트 형식을 통해 소개한다. 오후 3시에는 김남주홀에서 ‘한국 내 프랑코포니 문화의 확산’을 주제로 학술대회가 열린다.

이밖에 인문대 3호관 앞에서는 프랑코포니 지역음식 시식회, 헤나체험, 퀴즈쇼, 인문대 1호관 로비에서는 퀘벡의 사계(四季)를 다룬 사진전도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