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 박물관,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발굴조사 참여한다
한양대 박물관,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발굴조사 참여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양대 박물관을 비롯한 5개 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발굴조사 사업을 진행한다.
한양대 박물관을 비롯한 5개 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발굴조사 사업을 진행한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한양대학교 박물관(관장 안신원)은 최근 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프레아피투 사원과 코끼리테라스 보존 및 복원 2차 사업’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 사업은 2015년부터 3년간 진행한 ‘캄보디아 앙코르유적 프레아피투 사원 복원정비 1차 사업’의 후속 작업으로, 이번에는 프레아피투 사원과 인근에 위치한 코끼리테라스 영역까지 확대해 발굴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한양대 박물관을 비롯해 한국문화재재단・한국전통문화대학교・한국건설기술연구원・㈜대연건축사사무소 등 5개 기관이 참여하는 것으로, 사업수행기관 컨소시엄이 맺은 계약은 총 67억8000만원 규모이며 계약기간은 2023년 11월 30일까지다.

한편 한양대 박물관은 앞서 2006년과 2010년에도 일본 홋카이도 아사지노 유해 발굴에 참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