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한국외대, 일본 대학 학생들과 실시간 원격 화상 강의
사이버한국외대, 일본 대학 학생들과 실시간 원격 화상 강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상강의 모습.
화상강의 모습.

[한국대학신문 신지원 기자]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어학부는 학생들이 학문적 시야를 넓히고 국제적인 감각을 기를 수 있도록 지난 9일 사이버관 801호에서 일본 도호쿠분쿄대학(東北文教大学) 학생들과 실시간 원격 화상 강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일본 언어문화의 이해와 발신’을 주제로 한 이번 화상 강의는 사이버한국외대 일본어학부와 도호쿠분쿄대학에 재학 중인 학생들이 적극 참여해 양국의 언어·문화에 대한 주제발표와 토론 형식으로 진행됐다.

사이버외대 일본어학부 윤호숙 학부장, 손범기 교수, 사사 히로코(佐々紘子) 교수와 함께 도호쿠분쿄대학에 교환교수로 체류 중인 정현혁 교수, 도호쿠분쿄대학 사와 은희(澤恩嬉) 교수, 그리고 도호쿠분쿄대학에 교환학생으로 재적 중인 일본어학부 김현 학생이 참여했다.

양 대학 학생간 원격 화상 강의는 도호쿠분쿄대학 학생들의 팀 발표로 시작됐다. ‘유행어(流行語)’, ‘일한 오노마토페(의성어) 비교(日韓オノマトペの比較)’, ‘의성어와 의태어(擬声語と擬態語)’, ‘인터넷에서 사용되는 신조어(ネット上で使われる若者言葉)’라는 네 가지 주제발표와 질의 응답에 이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었다. 이어 사이버외대 윤호숙 학부장와 정현혁 교수의 공동 진행으로 양 대학 학생들의 종합토론도 이뤄졌다.

참여 학생들은 흥미롭고 깊이 있는 담론을 나누며 서로의 언어·문화적 차이와 공통점을 찾아가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윤호숙 사이버외대 일본어학부장은 “원격 화상 강의를 통한 일본 학생과의 교류로 향후 우리 학생들이 언어를 활용하고 현지 문화를 이해, 체득할 수 있는 기회가 더욱 확대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